[이태원] 먹은것 이것저것 불타오르는 위장생활

여차저차하다 버스 잘못내려 이태원에 떨어진고로 경리단쪽으로 가려는데... 이거 은근 높데요.




그래도 남산타워도 보이고 걸을만 했습니다.

그리고 돈차를리. 타코 맛있어요 타코.

좀 삽질같긴하지만 다시 거렁서 넘어와선


쟈니 덤플링 군만두. 여전히 맛있더군요.


뱃속을 좀 채우고 주목적이였던 필스너 우르켈 팝업스토어로. 역시 필스너가 마시기 제일 편해요.



마시고나선 완탕면으로 마무리. 개업하고 한창 바쁠때 에그누들상태가 영 아니였는데 그때보단 낫군요.